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슈퍼주니어 희철, 이미지와 달리 '모범 연예인' "워낙 사고가 많은 곳…내가 정상이야"

신지연

@

기사입력 : 2019-10-18 00:34

슈퍼주니어 희철

슈퍼주니어 희철 (사진: 희철 인스타그램)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슈퍼주니어 희철을 향한 대중의 관심이 뜨겁다.

최근 모든 멤버와 함께 컴백한 슈퍼주니어 희철은 꾸준한 예능 활동으로 데뷔 초보다 호감형 이미지를 획득해 사랑을 얻고 있다.

슈퍼주니어 희철은 지난 16일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 출연해 평소 이미지와 상반된 '모범 연예인' 타이틀에 대한 생각을 밝혀 눈길을 끌기도 했다.

당시 슈퍼주니어 희철은 "15년 연예계 생활을 하면서 불미스러운 일이 없는 방법은 뭐냐"라는 질문에 "사실 이게 정상이지 않냐"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연예인들이 워낙 말도 안 되는 사고를 일으키다보니 나, 이홍기 등 사고 없는 연예인이 주목받는 것 같다. 당연한 건데 칭찬을 받으니까 할 말이 없다"라며 "앞으로도 칭찬해달라"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슈퍼주니어 희철은 다른 멤버들을 이끌어 컴백 홍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신지연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