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GS25 "택배 서비스 DHL 타고 세계로!!"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19-08-22 17:24

GS25는 이달 부터 국제 택배 서비스 대상 국가를 기존 100여국에서 220개국으로 서비스 국가를 확대했다. /사진=GS리테일.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GS리테일이 운영하는 GS25는 이달 부터 국제 택배 서비스 대상 국가를 기존 100여국에서 220개국으로 서비스 국가를 확대했다고 22일 밝혔다. 기존에 GS25 택배 서비스로 발송이 안됐던 괌, 세네갈 등의 120여개국을 택배 서비스 대상 국가로 추가해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 것.

이번 국제 택배 서비스 확대는 GS리테일의 자회사인 ㈜CVSnet (포스트 박스 운영 기업)과 DHL코리아가 지난해 해외에서 국내로 배송된 화물을 GS25에서 보관 후 고객께 전달하는 ‘픽업 서비스’에 대한 업무협약을 진행했는데, 이번에 국내에서 해외로 발송하는 ‘국제택배서비스’까지 협약 범위를 확대하면서 가능해졌다.

GS25에서 DHL을 통해 택배를 발송하길 원하는 고객은, 전국의 GS25(일부 점포제외)를 방문해 택배 키오스크(터치 스크린 방식의 택배 접수 단말기)를 통해서 접수하거나, ㈜CVSnet 홈페이지에서 예약 접수 후 GS25에 방문하면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고객이 GS25에 접수한 화물은 GS25 국내 택배를 담당하는 CJ대한통운을 통해 DHL 지정 서비스 센터로 이동되고 물품 검수 후 통관을 거쳐 고객이 입력한 주소지로 배송된다. 총 소요기간은 미주 기준으로 통관 이 후 최대 1일 이다.

DHL의 택배 가격은 500g 미만 서류는 DHL의 전 세계 균일가인 2만4천원이며, 500g~30kg 물품은 국가별로 상이한데, 미주 기준으로 최소(500g) 3만8500원~ 최대(30kg) 36만9600원이다. 화물은 최대 30kg까지 발송할 수 있으며, 변질 우려가 있는 식품류 및 전자제품, 귀금속 등일부 물품은 접수 할 수 없다.

GS25는 이번에 DHL의 국제 택배 서비스를 도입해 택배 서비스 대상 국가가 확대되어 편의점 택배를 이용하는 고객 편의성이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GS리테일 관계자는 "GS25, GS더프레시, 랄라블라에서 DHL 국제 택배 서비스 개시로 택배를 보다 다양한 국가로 발송할 수 있게 돼 고객 편의성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GS리테일은 생활 편의를 제공하는 플랫폼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고객 관점에서 필요한 서비스를 항상 고민하고 빠르게 제공할 수 있도록 항상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유통·부동산 많이 본 기사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