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중국, 자동차·전자제품 소비진작용 추가 부양책 준비중(상보)

장안나 기자

godblessan@

기사입력 : 2019-04-18 06:38

[한국금융신문 장안나 기자]
중국 당국이 자동차와 전자제품 소비를 진작하기 위해 추가 부양책을 준비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회복 신호를 보이고 있는 경기 확장세를 더욱 촉진하기 위한 노력이라고 블룸버그가 소식통들을 인용해 17일 보도했다.

이는 예상을 웃돈 중국 1분기 경제성장률이 발표된 직후 나온 보도다. 중국 국가통계국에 따르면 1분기 성장률은 전년대비 6.4%를 유지했다. 전문가들이 예상한 6.3%를 상회하는 수준이다.

해당 부양책에는 친환경 자동차와 스마트폰, 가정용 전자제품에 대한 보조금 지급 등이 포함돼 있다.

주무부처인 국가발전개혁위원회(NDRC)가 다른 정부부처들과 부양책을 논의 중이라고 한다. 승인이 이뤄지지 않을 가능성도 있다고 소식통들은 귀띔했다.

중국은 경착륙(경기급랭)을 피하기 위해 지난해 말 이후 일련의 부양책을 도입한 바 있다.

장안나 기자 godbless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