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미달이'가 가져온 고충 "스스로을 잃은 것 같아 얼굴에 손댔다"…절절한 김성은의 호소

신지연

sjy@

기사입력 : 2019-04-12 02:24

(사진: KBS '해피투게더4')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연기자이자 콘텐츠 크리에이터로 활동하고 있는 김성은이 유명 예능 프로그램에서 '미달이' 배역으로 인해 겪었던 일들을 전했다.

11일 전파를 탄 KBS '해피투게더4'에 모습을 드러낸 그녀는 SBS '순풍산부인과'에 출연한 이후의 일을 알려 눈길을 사로잡았다.

해당 작품을 통해 그녀는 수십 편의 광고에 섭외돼 금전적인 이익을 얻을 수 있었다고 말하면서도 학우들의 조롱에 노출되는 등 심리적인 부분에서 힘겨웠다고 토로했다.

이어 그녀는 작품 속 배역으로 인한 일을 극복하고자 얼굴을 손보기까지 했다고 밝히기도 해 시청자들의 가슴을 먹먹하게 만들었다.

그녀의 힘겨웠던 나날은 과거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를 통해 한 차례 알려졌고, 이러한 고충에 대해 그녀는 "스스로를 잃어버린 것 같은 기분을 경험하기도 했다"고 한 매체를 통해 전하기도 했다.

신지연 기자 sjy@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