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KT, 6일 저녁 갤럭시 S10 5G 가입자 3만명 돌파

오승혁 기자

osh0407@

기사입력 : 2019-04-06 22:52

가입자 90% 이상 5G 데이터 완전무제한 선택

△KT 대리점을 방문한 고객이 5G 가입을 하고 있다/사진=KT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
KT가 갤럭시 S10 5G 출시 이틀째인 6일 오후 5시50분을 기준으로 가입자 3만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지난 5일 개통시작 6시간 30분만에 1만 가입자를 넘어섰고, 이어 오늘 오후 3만 가입자를 돌파했다. 고객들이 KT의 5G를 선택한 배경은 업계 최초 5G 데이터 완전 무제한 요금제 슈퍼플랜, 단말 구매비용 부담을 덜어주는 단말 교체 프로그램 슈퍼체인지, 5G 커버리지 맵 공개 등 고객 최우선 전략을 펼쳤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KT 커버리지 맵의 모습/사진=KT

특히, 업계 최초 정규 요금제인 ‘5G 데이터 완전 무제한 슈퍼플랜의 인기와 함께 2년 후 단말가격의 50%를 보장해주는 슈퍼체인지 그리고 월 할부금보다 저렴한 렌탈료로 단말을 이용할 수 있는 슈퍼렌탈의 효과가 큰 것으로 분석했다.

KT 5G 슈퍼체인지는 가입 24개월 후 사용하고 있던 갤럭시 S10 5G 단말기를 반납하고 갤럭시 신규 단말기로 기기변경을 할 경우, 출고가의 최대 50%를 보장해주는 서비스다. 슈퍼렌탈은 갤럭시 S10 5G를 12개월 대여할 경우, 24개월 할부금인 6만1850원보다 저렴한 월 5만9350원에 이용할 수 있는 고객 혜택 프로그램이다. 5G 가입자 3만명 중 슈퍼체인지 또는 슈퍼렌탈을 선택한 고객은 약 43%에 달하는 1만 3000여명이다.

지난 5일 고객 최우선 전략의 일환으로 5G 커버리지 맵을 KT 홈페이지를 통해 업계 최초로 공개했다. 커버리지 맵은 일단위로 업데이트 되며 고객이 직접 거주지의 5G 네트워크를 확인할 수 있다. 지난 5일, 5G 커버리지 맵 페이지뷰가 LTE 등 기존 커버리지 페이지뷰의 50배를 기록했으며, 이에 5G 커버리지 맵이 3만 가입자 달성에 큰 역할을 했다고 평가했다.

이밖에 5G 가입자 3만명의 가입지역을 분석한 결과, 서울∙수도권 50%, 경상도24%, 전라도 12%, 충청도 10%, 강원도 3% 등 전국에 고루 분포되어 있었다. 4월 5G 상용화 시점에 맞춰 서울 전역, 수도권, 6대 광역시 및 KTX, 경부∙호남고속도로 등 전국적으로 KT 5G 네트워크를 우선 구축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박현진 KT 5G사업본부장 상무는 “고객분들이 KT의 차별화된 요금과 서비스를 인정해주었기 때문에 오늘 오후, 5G 가입자가 3만명을 넘어섰다”며 “KT는 앞으로도 고객 관점에서 고객이 원하는 5G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며, 5G 커버리지 역시 5G 커버리지 맵을 통해 정직하고 정확하게 공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KT는 2015년 세계 최초로 5G 미래상을 제시하며, 5G 시장을 주도해온 만큼 앞으로도 국민들이 5G 서비스를 이용하는데 믿음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오승혁 기자 osh04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