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KB자산운용, ‘KB소프트파워 펀드’ KB국민은행·KB증권서 판매

박찬이 기자

cypark@

기사입력 : 2018-01-11 21:48

소프트파워를 보유한 국내 기업에 투자
12일부터 KB국민은행, KB증권에서 판매

11일 KB자산운용이 KB소프트파워 펀드를 출시했다. 사진제공=KB자산운용.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박찬이 기자]
KB자산운용이 소프트파워를 보유한 국내 기업에 투자하는 ‘KB소프트파워펀드’를 출시하고 12일부터 KB국민은행과 KB증권을 통해 판매한다고 11일 밝혔다.

소프트파워란 기업의 미래 성장 동력의 핵심요소인 혁신적 기술,인적자원,특허, 서비스 경쟁력, 브랜드 소비력, 차별화된 아이디어 등과 같은 무형자산을 뜻한다.

따라서 소프트파워펀드는 제조과학기술 보유군, 문화컨텐츠 기업군, 서비스플랫폼 기업군으로 투자대상을 선별해 성장잠재력, 경쟁우위의 지속가능성, 사업의 확장 용이성 등을 고려해 투자한다. 코스닥 시장 활성화 정책의 수혜가 기대되는 코스닥 종목에도 20~30% 투자를 병행한다.

펀드의 포트폴리오는 삼성전자, LG디스플레이, 코오롱인더 등 IT 신기술 보유기업, 한미약품, 셀트리온 등 신약개발업체, 엔씨소프트, NAVER, 아모레퍼시픽, CJ E&M 등 문화컨텐츠 보유기업 등으로 구성될 계획이다.

펀드를 운용하는 액티브운용본부 조지현 매니저는 “4차산업혁명 시대에 차별적인 기술이나 컨텐츠를 보유한 국내 대표 혁신기업에 주로 투자해 기존 펀드와 차별성을 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조지현 매니저는 KB자산운용의 대표 성장주펀드인 ‘KB한국대표그룹주펀드’ (2017년 수익률 27.82%) , ‘KB그로스포커스펀드’ (2017년 수익률 27.41%)를 운용하고 있으며, 섬세한 종목발굴과 운용이 강점으로 꼽힌다.

납입금액의 1%를 선취하는 A형(연보수 1.460%)과 0.5%를 선취하는 A-E형(연보수 1.110%, 온라인전용), 선취수수료가 없는 C형(연보수 2.060%)과 C-E형(연보수 1.260%, 온라인전용) 중에 선택가입이 가능하다.

박찬이 기자 cypark@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