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KB증권 '자금세탁방지' 국무총리 표창 수상

박찬이 기자

cypark@

기사입력 : 2017-11-28 20:51

KB증권 윤경은 사장(오른쪽)이 11월 28일 서울 중구 전국은행연합회에서 개최된 "제 11회 자금세탁방지의 날" 행사에서 김용범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왼쪽)으로부터 국무총리 표창을 받고 있다. 〈자료제공: KB증권〉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박찬이 기자]
KB증권이 금융위원회 금융정보분석원이 꼽은 올해 자금세탁방지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제 11회 자금세탁방지의 날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KB증권 윤경은 사장은 KB증권을 대표해 서울 중구 전국은행연합회에서 열린 "제11회 자금세탁방지의 날" 행사에서 김용범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으로부터 자금세탁 방지 우수기관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KB증권은 올해 초부터 자금세탁방지 업무 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준법감시인 특별점검등 자체 점검 기능을 확대 운영해왔다.

또 고액현금거래 및 의심스러운 거래에 대해서는 본사와 지점이 이중으로 확인했으며 영업점 컴프라이언스 평가에 자금세탁방지 업무를 포함해 포상하는 등 자금세탁방지 내부통제 수준을 높이고 임직원의 인식 제고에 힘썼다.

특히 금융감독원의 해외 현지법인에 대한 내부통제 중점 관리 요구에 맞춰 ‘현지법인 내부통제 및 자금세탁방지업무 관리체계’를 구축, 매월 관리실태를 점검하는 등 전사적 노력을 기울인 점이 높게 평가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표창을 수상한 KB증권 윤경은 사장은 “자본시장이 갈수록 다양화 · 복잡화되고 있어 자금세탁방지업무를 포함한 내부통제의 중요성도 날로 커지고 있다”며 “이러한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처하여 영업성과는 물론 내부통제에 있어서도 업계 최고 수준을 목표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금융위원회 산하 금융정보분석원은 자금세탁방지 업무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자금 세탁 방지에 관한 국민적 인식 확산을 위해 매해 '자금세탁방지의 날' 행사를 열고 자금세탁방지에 기여한 우수 단체 및 개인을 선정해 국무총리 표창을 수여하고 있다.

박찬이 기자 cypark@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