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현대證, 리테일채권 연간 판매 3조원 돌파

최성해

webmaster@

기사입력 : 2015-12-03 12:15

11월말 기준 리테일채권 연간 판매금액 총 3조9백억원, 전년대비 30%이상 성장

현대증권(사장 윤경은)은 3일(목) 리테일채권 연간 누적판매 잔고가 3조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최근 미국 기준금리 인상 이슈와 국내 채권시장의 혼조세 등으로 인해 리테일채권 투자수요가 증가한 가운데 현대증권은 지난 11월말 기준으로 리테일채권의 판매금액이 총 3조 9백억원을 기록하며 전년 대비 30%이상의 큰 폭의 성장세를 이뤄냈다.

현대증권은 올해 초부터 IB본부에서 소싱한 경쟁력 있는 채권상품을 리테일 창구를 통해 고객들에게 지속적으로 제공한 것이 성장세의 주요 원인으로 평가하고 있다.

박두현 상품전략본부장은 “초저금리 기조가 지속되면서 마땅한 투자처를 찾지 못하는 고객들의 니즈를 충족한 것이 주효했다.”라고 하며 “향후에도 고객 눈높이에 맞춘 다양한 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성해 기자 haeshe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