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국거래소 불공정거래 ‘꼼짝마’

최성해

webmaster@

기사입력 : 2012-03-28 22:28

정기감리결과 발표, 거래정보왜곡 등 회원사 제재

최근 불공정매매예방이 증시의 화두로 떠오르는 가운데 한국거래소가 현물파생 상품시장 정기감리결과를 발표했다.

한국거래소 시장감시위원회(위원장 김도형)는 지난 27일 2012년도 제3차 회의를 열고 공정거래질서를 저해한 회원과 관련 직원에 대해 제제조치를 취했다고 밝혔다. 회사별로 보면 부국증권은 손절매를 회피하기 위해 자기매매계좌를 통하여 권리이전을 목적으로 하지 않는 가장성 매매를 체결함으로써, 거래정보를 왜곡하고 시장의 공신력을 실추시키는 등 공정거래질서를 저해했다.

ELW의 가장성매매도 적발했다. 한화증권은 자기매매계좌에서 알고리즘을 이용한 시스템 트레이딩 과정에서 ELW종목을 대상으로 대량의 가장성 매매를 체결했다. 이같은 행위가 거래정보를 왜곡하고 시장의 공신력을 실추시켰다는 입장이다. 토러스투자증권은 자기매매계좌 운용자별로 별도 계좌를 가지고 ELW종목을 데이트레이딩하는 과정에서 가장성 매매를 체결함에 따라 거래정보를 왜곡하고 시장의 공신력을 훼손시켰다고 지적했다.

이들 회원사에게 ‘회원경고’조치를 하고 관련 직원들에게는 ‘경고 또는 주의’, 감봉 또는 견책에 상당하는 징계를 요구했다고 덧붙였다.

시장감시위원회는 앞으로 선의의 투자자를 보호하고 자본시장의 건전성을 제고하기 위해 자기매매계좌를 통해 거래하는 과정에서 공정거래질서를 저해하거나 내부통제를 소홀히 하는 회원에 대해서는 보다 엄정하게 조치할 예정이다.



최성해 기자 haeshe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