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스틱IT, ‘벤처’ 꼬리 뗐다

임지숙

webmaster@

기사입력 : 2003-03-26 19:50

M&A·CRC 등 업무 확대따라 사명 변경

스틱IT벤처투자가 스틱IT투자주식회사로 회사명을 바꿨다.

27일 스틱IT는 회사명 변경 사유를 두고 벤처투자업무 뿐만 아니라 다른 분야로의 투자 확대에 따른 조치라고 밝혔다.

스틱IT 관계자는 “벤처투자라는 본연의 업무는 계속 진행할 것이며 벤처캐피털업계에 벤처투자 이외에 다양한 투자분야가 등장함에 따라 이에 발맞추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벤처에 대한 어감이 좋지 않은 점도 일정 부문 작용했다”고 덧붙였다.

스틱IT는 산은캐피탈과 공동으로 운용하는 KGIF 펀드의 경우 벤처기업 뿐만 아니라 중소업체에도 투자를 할 수 있고 최근 M&A팀을 구성하는 등 투자대상을 확대하는데 적극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다.

또한 기업구조조정전문회사(C RC) 등록을 겸하고 있으며 시장상황을 주시하면서 진출 시점을 모색중이다.

스틱IT는 올해 국내투자 400억원과 KGIF펀드 투자 350억원 등 총 700억원의 투자를 계획했으며 이달까지 대략 70억원의 투자실적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스틱IT 도용환 사장은 올해초 상장회사인 디피씨의 대표를 겸하면서 디피씨를 통해 벤처기업의 해외진출을 지원하는 방안을 세운 것으로 알려졌다.

디피씨는 스틱아이티벤처투자와 스틱투자자문, 한단정보통신등을 자회사로 편입시켰다.



임지숙 기자 js@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