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농협은행, 금융거래 익숙지 않은 고령층 위한 ‘친환경 통장’ 제작

임지윤 기자

dlawldbs20@

기사입력 : 2021-11-29 16:29

친환경 소재로 통장 제작… ‘국내 금융권 최초’

NH농협은행(은행장 권준학)이 29일 국내 금융권 최초로 ‘친환경 통장’을 제작했다고 밝혔다./사진=NH농협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임지윤 기자]
NH농협은행(은행장 권준학닫기권준학기사 모아보기)이 국내 금융권 최초로 ‘친환경 통장’을 제작했다. 디지털 금융거래가 익숙하지 않은 고령층 등을 위해 종이 통장을 발급하되 친환경 소재로 만든 것이다.

농협은행은 오는 30일부터 친환경 통장을 농협은행 전국 영업점에 공급한다고 29일 밝혔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지금까지 농협은행은 상품 가입 시 통장을 발급하지 않을 경우 우대금리를 제공하는 등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실천에 발맞춰 ‘종이통장 없는 사회’를 구현하고자 노력해왔지만, 디지털 금융거래가 익숙하지 않은 고령층 등 일부 고객의 실물통장 수요는 여전히 남아있다”며 “이번 ‘친환경 통장’ 제작을 통해 ESG 기반의 고객 중심 경영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농협은행에서 이번에 만든 친환경 통장은 예‧적금 상품을 가입한 고객을 대상으로 발급된다. 향후 입출식 통장 등 다른 상품에도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국제 친환경 인증(FSC 인증)을 받은 친환경 종이로 제작됐으며, 왕겨와 재생펄프 및 콩기름 등을 소재로 활용했다. 현재 국내 친환경 인증 마크 획득을 추진하고 있다.

권준학 은행장은 “실물통장이 필요한 고객 수요와 ESG 경영 실천을 위해 친환경 통장을 제작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역 경제 활성화와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지역사회 노력에 적극 동참해 ESG 경영을 선도하는 든든한 민족은행이 되겠다”고 말했다.

농협은행은 현재 ESG 경영전략 수립과 추진방향을 총괄하는 ESG추진위원회를 운영 중이다. 친환경 기업에 관해 대출한도와 금리를 우대하는 ‘NH친환경기업우대론’, ‘NH농식품그린성장론’과 환경보호에 동참하면 금리를 우대하는 ‘NH 내가그린(Green)초록세상 예‧적금’을 출시하기도 했다.

임지윤 기자 dlawldbs20@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