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산업은행, 28일 ‘넥스트라이즈’ 개최...“역대 최대 규모”

임지윤 기자

dlawldbs20@

기사입력 : 2021-06-13 15:44

270여 개 스타트업 부스 전시 참여
현대차‧AWS 등 글로벌 기업과 상생 협력 시도

KDB산업은행은 오는 28일부터 29일까지 이틀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국내 최대 글로벌 스타트업 페어인 ‘넥스트라이즈(NextRise) 2021, 서울’을 개최한다./사진=넥스트라이즈 홈페이지 갈무리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임지윤 기자]
​KDB산업은행은 오는 28일부터 29일까지 이틀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국내 최대 글로벌 스타트업 페어인 ‘넥스트라이즈(NextRise) 2021, 서울’을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올해로 3번째인 이번 행사는 산업은행과 무역협회, 국가과학기술연구회, 벤처기업협회, 한국벤처캐피탈협회가 공동으로 주최한다. ▲부스 전시 ▲컨퍼런스 ▲사업 협력 ▲투자유치를 위한 1:1상담 등의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올해 부스 전시에는 역대 가장 많은 270여 개 스타트업이 참여한다. 현대차와 아마존 웹서비스(AWS), 마이크로소프트 등 국내외 대기업도 참여해 스타트업과의 상생 협력을 시도한다.

대학관(University Zone)과 글로벌존(Global Zone)을 새로 설치해 건전한 창업 분위기 조성과 국내 스타트업 생태계의 글로벌화도 도모한다. 특히 현대차 부스에서 보스톤다이내믹스의 로봇개 ‘스팟’을 국내 페어 최초로 대중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사업 협력과 투자유치를 위해 마련된 1:1 상담에는 국내외 1300여 개 스타트업과 138개 대‧중견기업, 42개 벤처캐피탈이 참여한다. 사전에 미리 조사된 관심분야에 따라 상호 필요에 맞게 상담 스케줄을 작성해 진행한다.

이외에도 콘퍼런스 무대를 통해 국내외 유명 인사들과 스타트업 트렌드‧해외 진출 등에 관해 이야기 나누는 시간도 마련했다. 별도의 채용 설명회도 진행해 스타트업과 대학생에게 구인‧구직 활동을 지원한다.

산업은행이 운영 중인 스타트업 지원 플랫폼 ‘KDB넥스트라운드’와 ‘KDB넥스트원’도 각각 특별 라운드와 데모데이를 진행한다. 데모데이는 스타트업이 개발한 데모 제품, 사업 모델 등을 투자자에게 공개하는 행사를 말한다.

행사 참관을 희망하는 관람객은 넥스트라이즈 홈페이지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참관 등록을 할 수 있다. 행사 당일 웹이나 모바일앱에서 문진표를 작성하고 생성되는 QR코드 인식한 뒤 행사장에 입장할 수 있다. 입장료는 따로 없다.

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정부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진행될 예정이다. 행사장에서는 인터넷 문진표 작성과 080콜 체크인, QR코드 등을 통한 실시간 인원관리가 이뤄지며 발열 체크 등 엄격한 방역조치가 시행된다.

장병돈 산업은행 혁신성장금융부문 부행장은 “‘넥스트라이즈 2021, 서울’을 계기로 우리나라 스타트업 생태계가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새로운 시대로 나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며 “이번 행사 주안점은 스타트업과 대‧중견기업 간 상생 협력, 국내 스타트업 생태계의 글로벌화, 청년층의 건전한 창업 분위기 조성, 대학생들의 구직활동 지원 등”이라고 말했다. 이어 “넥스트라이즈를 아시아 대표 스타트업 페어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임지윤 기자 dlawldbs20@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