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수출입은행, 역대 최저 가산금리 15억달러 글로벌본드 발행 성공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21-02-04 11:08

역대 한국 최저 가산금리 달성

수출입은행 본점. /사진=수출입은행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한국수출입은행이 역대 최저 가산금리로 15억 달러 글로벌본드 발행에 성공했다.

한국수출입은행은 4일 새벽 전세계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총 15억달러 규모의 글로벌 본드 발행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글로벌본드는 전 만기에 걸쳐 역대 한국 외화공모채권 사상 ‘최저 가산금리’를 기록했다.

안전자산으로서 한국물 채권에 대한 투자자들의 신뢰를 재확인한 것으로, 향후 기관의 후속 발행에 유리한 시장환경을 제시한 것으로 평가된다.

이날 수은이 발행에 성공한 글로벌본드는 트리플 트란쉐(Triple Tranche) 구조로, 3년 만기 고정금리 5억달러와 5년 만기 고정금리 7억달러, 10년 만기 고정금리 3억달러로 이뤄졌다. 트리플 트란쉐는 만기·금리조건이 다른 3개의 채권을 동시에 발행하는 방식이다.

가산 금리는 3년물은 미 3년 만기 국채 금리에 0.23%, 5년물 미 5년 만기 국채금리에 0.28%, 10년물의 경우 미 10년 만기 국채금리에 0.38%의 가산금리를 더한 수준에서 결정됐다.

각국 중앙은행과 국부펀드, 국제기구 등의 비중이 51%을 차지하면서 AA등급 이상의 초우량 채권에 참여하는 투자자들의 주문이 활발했던 것으로 파악됐다.

수은 관계자는 “풍부한 시장 유동성 및 견조한 글로벌 투자심리로 채권발행에 우호적인 시점을 포착하여, 다양한 만기 제시로 글로벌 투자자들의 많은 수요를 확보할 수 있었다”며 “이번 발행대금은 그린뉴딜산업, 디지털뉴딜산업 등 미래 성장동력인 K-뉴딜산업의 해외진출 지원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 1월 수은은 멕시코 현지 금융시장에서 50억 멕시코 페소(미화 2.6억 달러 상당) 규모의 공모 5년물 외화채권발행에 성공한 바 있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