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전-자회사 6억 상당 급여반납분 전통시장 활성화 지원

오승혁 기자

osh0407@

기사입력 : 2020-05-18 09:22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통해 전통시장 활성화
재난 취약계층에게 전통시장 상품권 전달하는 방식

[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
한국전력이 10개의 자회사와 함께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마련한 5억9000여만 원의 급여반납분을 전통시장 활성화 지원에 기부한다.

한전과 자회사의 기부금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전통시장 활성화에 투입되며 재난 취약계층에게는 전통시장 상품권을 전달하는 방식으로 지원한다.

이외에도 휴장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5일장 등에 코로나19 방역 지원, 예방용 의료키트 제공으로 전통시장 활성화 돕기를 강화한다.

기부에는 한전을 포함하여 한전KPS, 한전KDN, 한국해상풍력, 한림해상풍력, 한국전기차충전서비스, 한전원자력원료, 한국전력기술 등 10개 기업이 동참했다.



오승혁 기자 osh04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