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오늘날씨] 세밑 한파, 서울 영하 10도...전라도·제주도 눈

편집국

@

기사입력 : 2019-12-31 08:12

[사진=케이웨더]

올해 마지막 날인 31일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 한파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져 매우 춥겠다.

이날 민간기상업체 케이웨더에 따르면 중국 북부지방에서 남하하는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을 받겠다.

이에 따라 전국 대체로 맑겠지만 전라 내륙은 아침까지, 전라 서해안과 제주도는 오전까지 눈이 온 후 점차 갤 것으로 보인다. 울릉도와 독도는 아침부터 낮 사이에 눈 또는 비가 오겠다.

예상 강수량과 적설량은 전라도·제주도·울릉도·독도 5mm내외, 1~5cm 등이다.

눈이 내리는 전라도와 제주도 산지에는 눈이 쌓이는 곳이 있겠고 내린 눈이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15~-7도, 낮 최고기온은 –4도~4도로 예보됐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한파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전날보다 아침 기온이 10도 이상 큰 폭으로 떨어져 있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 낮아질 전망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 '좋음'~'보통' 단계로 관측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상에서 0.5~6.0m, 남해와 동해상에서 0.5~5.0m로 매우 높게 일겠다.

[서울=뉴스핌]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