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주금공 "안심전환 MBS 1월 6조, 2월 7조, 3월 4조 발행 예정"

장태민 기자

chang@

기사입력 : 2019-11-27 15:26 최종수정 : 2019-11-28 08:50

[한국금융신문 장태민 기자]
박희원 주택금융공사 유동화증권부 팀장은 "안심전환 MBS는 12월 3조원 발행을 거쳐 1월 6조원, 2월 7조원, 3월 4조원을 발행할 계획"이라고 27일 말했다.

박 팀장은 "오는 12월 20일 안심전환 MBS 첫 입찰을 거쳐 3월까지 총 8번에 걸쳐 발행할 것"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

1년물~7년물은 은행들이 지분별로 매입해서 인수하고 10년물에서 20년물까지는 시장 입찰을 통한다. 입찰에서 물량이 소화되지 않으면 은행들이 가져간다.

은행 의무 매입과 관련해 박 팀장은 "은행들이 15조원 정도는 매입할 것"이라며 "내년엔 1월에 3조원씩 2 차례, 2월엔 각각 4조원과 3조원 입찰을 한다. 3월엔 2조원씩 두 차례 입찰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향후 일정의 미세조정은 있을 수 있다.

박 팀장은 "주담대가 얼마나 나가느냐에 따라서 MBS 발행이 이뤄진다. 일단 이 정도씩 자산이 확보될 것으로 보고 있다"면서 "자산이 확보되는 속도에 맞춰서 발행할 수 있는데, 조금씩 조정할 수 있다"고 말했다.

대출 실행으로 인해 기초자산이 얼마나 들어올지 여부, 근저당권 설정 등 일처리 속도에 따라 다소간 일정은 차이날 수는 있다는 것이다.

시장에 미치는 영향과 관련해선 "8월부터 설명을 했다. 시장 상황을 봤을 때 소화에는 크게 무리가 없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자료=주택금융공사



장태민 기자 chang@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