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신한금융투자, 우리하이플러스 채권펀드 판매

홍승빈 기자

hsbrobin@

기사입력 : 2019-11-11 20:27

▲자료=신한금융투자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국공채, 통안채, 회사채에 투자하는 ‘우리하이플러스채권’ 펀드를 판매한다고 11일 밝혔다.

우리하이플러스채권 펀드는 국공채 및 통안채의 안정적인 수익을 기대하며 회사채 투자로 보다 높은 운용수익을 추구하는 펀드이다. 신용 스프레드가 안정적이거나 축소될 것으로 전망될 경우 회사채 비중을 확대하고, 반대의 경우에는 회사채 비중을 축소하는 전략을 구사해 국채, 회사채, 통안채 등 최적의 포트폴리오 구성을 진행한다.

또 철저한 신용분석과 지속적인 시장 모니터링을 통해 신용위험에 선제적으로 대응한다. 펀드 순자산의 20% 이상을 유동성이 풍부한 국채 등으로 편입해 유동성 위험도 적극 관리한다.

우리하이플러스채권 펀드는 신한금융투자 지점과 신한금융투자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인 ‘알파’ 등에서 가입 가능하다. 펀드의 총 보수는 0.0391%이며 환매수수료는 없다(Class A-e 기준).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