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송혜교, 결국 터트렸다…상처 파고드는 악플러에게 반격 "남자 잡아먹는 귀신이다"

신지연

sjy@

기사입력 : 2019-10-24 02:22

송혜교

송혜교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송혜교의 안타까운 근황이 화제다.

이혼 이후 개인 활동으로 종종 근황만을 전했던 송혜교가 좋지 않은 일로 길을 끌었다.

송혜교는 지난 15일 신원이 확인된 두 명의 악플러를 검찰에 넘기는 단호한 대처로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넘겨진 악플러들은 송혜교가 최근 이혼한 것을 빌미로 근거없는 추측, 혹은 상처를 파고드는 험한 말로 악플을 남겨 보는 이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만들었다.

송혜교를 향한 악플은 이외에도 넘쳤으나 신원이 제대로 밝혀진 이들만 검찰에 넘겨진 것으로 확인됐다.

둘 중 한 악플러는 "송혜교가 중국 스폰서의 지원을 받고 있었기 때문에 이혼하게 된 것이다"라는 말로 대중을 혼란에 빠트렸다.

또 다른 악플러는 "남자 잡아먹는 귀신이다", "아름답기는 XXX 같은데…" 등 송혜교 인격을 모독하는 악플을 남겼다.

한편 송혜교는 최근 화보 촬영 등으로 여전한 미모가 공개돼 팬들의 안도를 자아낸 바 있다.

신지연 기자 sjy@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