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성현아 사건, 이혼·출산·은퇴·사별까지…악플 多 "많게는 4000개 이상 달릴 때도"

신지연

@

기사입력 : 2019-10-21 17:33

성현아 이혼 출산 은퇴 사별 사건 언급 (사진: SBS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배우 성현아가 생활고를 겪은 사실을 털어놓으며 눈물을 쏟은 가운데 그녀가 겪은 일련의 사건들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성현아는 최근 진행된 SBS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 녹화에서 여러 사건을 겪은 후부터 녹록치 않은 생활을 이어오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성현아는 전재산이 700만원 뿐이었다고 밝히며 참았던 눈물을 왈칵 쏟았다는 전언이다.

방송 예고편 공개만으로 그녀의 이름이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오른 가운데 그녀가 악플에 대한 고충을 털어놓은 사실에도 이목이 쏠리고 있다.

최근 유튜브 채널을 개설하며 또 다른 인생을 준비하고 있는 성현아는 한 방송에서 "사실 악플이 많이 달릴 때는 4000개씩 달리기도 한다"며 "악플이 4000개 달리면 실검 1위를 장악한다. 그리고 다들 제 기사만 나면 제가 무슨 사고를 쳤나 싶어서 들어온다"고 밝혔다.

이어 "저에 대한 악플은 받아들일 수 있다. 그러나 가족을 언급하는 악플은 참을 수 없다"고 덧붙였다.

신지연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