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롯데홈쇼핑 LBL, 최고급 모피와 울로 제작한 399만원 코트 선보인다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19-09-19 15:25

롯데홈쇼핑 자체 패션 브랜드 ‘LBL(Life Better Life)’은 오는 21일 오후 10시 30분, 최상급 모피로 꼽히는 친칠라 소재를 사용한 코트를 론칭한다. /사진=롯데홈쇼핑.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롯데홈쇼핑 자체 패션 브랜드 ‘LBL(Life Better Life)’은 오는 21일 오후 10시 30분, 최상급 모피로 꼽히는 친칠라 소재를 사용한 코트를 론칭한다고 19일 밝혔다.

2016년 탄생한 ’LBL’은 최고급 소재의 대명사인 캐시미어에 특화된 브랜드이다. 론칭 2년 만에 주문금액 2천억 원을 돌파하며 가장 성공한 홈쇼핑 자체 패션 브랜드로 평가 받고 있다. 소재 고급화로 단기간에 성공적으로 시장에 안착한 만큼 올해는 ‘만조니24’, ‘에르메네질도 제냐’ 등 이탈리아 명품 브랜드에서 사용하는 최고급 원단을 내세우며 소재 중심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한층 더 강화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친칠라 피아나 후드 롱코트’는 이탈리아 원단 회사 ‘로로피아나’의 캐시울과 ‘만조니24’의 친칠라 모피가 어우러진, 기존 홈쇼핑에서는 접할 수 없었던 최상급의 상품이다. 친칠라는 다람쥐과의 동물로, 실크처럼 부드럽고 섬세한 촉감의 털이 특징이다. 밍크보다 상위 등급으로 평가되며 세이블(족제비)과 함께 최상급의 모피로 분류된다. ‘이중지 소재’(두 장의 원단을 하나로 이어 만든 원단)로 제작된 ‘핸드메이드 코트’로, 보온성이 뛰어나고 은은한 색감과 모던한 디자인이 고급스러움을 더한다. ‘만조니24’는 1950년대부터 밀라노에서 프리미엄 모피 제품을 디자인, 생산해 오고 있는 회사로, 전세계적으로 최상급 소재로 정평이 나 있는 ‘로로피아나’의 핵심 바이어이기도 하다.

롯데홈쇼핑은 한층 고급화 한 ’LBL’의 신상품을 홍보하기 위해 우수고객 800명과 계열사 CEO를 대상으로 특별 제작한 브로슈어를 발송하는 등 VIP마케팅도 전개하고 있다. 또한 론칭을 기념해 인터넷쇼핑몰 ‘롯데아이몰’과 모바일 앱을 통해 생방송 전에 미리 주문하거나 방송 중 구매고객에게는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김철종 롯데홈쇼핑 콘텐츠개발부문장은 “올해 론칭 4년차를 맞은 LBL은 ‘만조니24’, ‘제냐’ 등 기존에 홈쇼핑에서는 접할 수 없었던 최상의 명품 원단을 사용한 겨울 신상품을 선보이며 소재 고급화를 한층 더 강화할 예정”이라며, “명품 브랜드와 견줘도 손색 없는 품질로 홈쇼핑 패션에 대한 인식을 더욱 높일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겠다”라고 말했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유통·부동산 많이 본 기사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