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유광열 금감원 수석부원장, 미얀마 부총재 면담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19-09-10 13:09

미얀마중앙은행 방문

유광열 수석부원장./사진=글로벌금융학회 자료집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유광열 금감원 수석부원장이 미얀마 부총재를 면담했다.

금감원은 유광열 수석부원장이 지난 9일 미얀마 네피도 미얀마중앙은행을 방문해 보보응에 부총재를 면담하고 국내은행, 여전사의 현지진출 관련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고 10일 밝혔다.

미얀마는 외자계 금융회사의 적극적 유치를 통한 은행업 3차개방을 금년중 마무리하고 2020년부터 영업을 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유광열 수석부원장은 국내은행·여전사 현지 진출(지점 또는 현지법인 설립)과 관련해 한국의 감독당국을 대표하여 협조를 공식요청했다.

유광열 수석부원장과 보 보 응에 부총재는 신용평가, 자금세탁방지, 사이버보안, 지급결제 등 핀테크 관련 한국의 경험을 공유하는 등 은행·비은행 감독제도 전반에 관한 협력을 위한 양자간 MOU체결을 추진하기로 했다.

유광열 수석부원장은 보험·증권감독위원장을 겸임하고 있는 기획재정부(MOPF) 마웅마웅윈(Maung Maung Win)차관을 면담했다.

유 수석부원장은 금융감독원이 그동안 쌓아온 위기관리능력, 보험감독 및 검사 관련 노하우를 공유하기 위해 OJT 및 방문연수를 추진하기로 합의하고 양자간 상호금융협력에 관한 MOU를 체결하기로 했다.

현지에서 현지법인 설립을 추진중인 국내 보험사 등 한국계 금융기관의 현지진출시 배려와 관심을 요청했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