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조국 후보자 자녀 특례 의혹에 "현 상황 부당하다" 주장한 문준용

신지연

@

기사입력 : 2019-08-30 07:31

(사진: MBC 뉴스)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의 자녀 특례 의혹이 뜨거운 감자가 되고 있는 상황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의 자녀 문준용이 이를 거론해 화제가 되고 있다.

문 씨는 자신의 사회관계망 서비스에 조 후보자의 자녀가 특례 의혹에 휩싸여 지속적으로 언급되고 있는 상황을 비판하는 글을 29일 게재했다.

해당 글에서 그는 "후보자의 자식도 검증이 필요하다는 점은 납득할 수 있다. 하지만 이로 인해 후보자의 자식이 쌓은 성과가 폄훼되는 현상은 부작용"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사람들에게 인식된 부정적 이미지는 지워지지 않고 꼬리표처럼 따라 다닐 것이다. 이에 후보자의 자녀는 삶을 부정당하는 고통을 느낄 수 있다"고 분통을 터트렸다.

끝으로 그는 "지금 상황이 부당한 것이 맞다. 숨어다니지 말고 자신의 의견을 당당하게 주장해야한다"고 조 후보자의 자녀에게 진심어린 충고를 전하기도 했다.

신지연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