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교통사고' 머스트비 매니저 사망 "자동차 앞범퍼 파손·잔해로 아수라장" 끔찍한 피해 현장

신지연

sjy@

기사입력 : 2019-04-21 22:31

머스트비 (사진: JTBC)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7인조 아이돌 그룹 '머스트비'가 교통사고를 당했다.

21일 새벽 3시 40분 늦은 밤, 서울 올림픽대로 잠실방향 서울교에서 중앙분리대를 들이받는 충돌사고가 발생했다.

충돌사고 피해자는 7인조 아이돌 그룹 '머스트비'로 밝혀졌으며, '머스트비' 멤버 A씨는 사고 직후 의료용 들것에 실려갈 정도로 큰 중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또 다른 멤버들과 소속자 관계자는 그 자리에서 목 보호대 착용 후 병원으로 긴급 이송됐다.

충동사고로 인해 '머스트비' 차량 앞범퍼가 처참히 뭉개지며 파손됐고, 도로는 부서진 차들의 잔해로 아수라장이 됐다.

한편 이번 충돌사고로 '머스트비' 매니저가 숨을 거둔 것으로 전해져 안타까운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신지연 기자 sjy@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