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비트코인, 아마존·넷플릭스·엔비디아보다 안정적”

장안나 기자

godblessan@

기사입력 : 2018-10-24 09:13

[한국금융신문 장안나 기자]
최근 박스권에 갇힌 비트코인 가격을 두고 아마존과 넷플릭스, 엔비디아보다 안정적이라는 평가가 나왔다. 비트코인은 지난 2개월 간 횡보세에 머물러 있다. 6200~6600달러 대에 거래돼 거래 역사상 최장 기간 안정세를 보인 셈이다.

이런 가운데 비트코인 가격 안정성에 주목하는 월가 전문가가 늘고 있는 분위기다. 마이클 모로 제네시스트레이딩 최고경영자는 “디지털 골드로서 비트코인의 잠재성을 깨닫기 시작했다”는 의견을 밝혔다.

실제로 비트코인은 몇몇 인기 있는 주식종목보다 가격 변동성이 덜한 것으로 나타났다. CBOE글로벌마켓 자료를 보면 지난 20일간 비트코인 가격 변동성은 31.5%에 그쳤다. 이는 뉴욕주식시장 대장주인 애플(29.3%)에 근접하는 수준이다. 같은 기간 아마존과 넷플리스, 엔비디아는 각각 35%, 52%, 40%를 기록했다.

24일 오전 거래에서도 비트코인은 안정적 흐름을 보이고 있다. 글로벌 주가 급락에도 0.2% 하락하는 데 그치며 6400달러 선을 유지했다. 암호화폐 정보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9분 비트코인은 24시간 전보다 0.2% 하락한 6470.78달러에 거래됐다.

장안나 기자 godbless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