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NH농협생명, 고객 편의성 높인 '모바일콜센터' 서비스 오픈

장호성 기자

hs6776@

기사입력 : 2018-05-16 08:25

△NH농협생명 보이는ARS 서비스 / 사진=NH농협생명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NH농협생명(대표이사 서기봉)이 5월 16일 보이는ARS와 채팅상담 등이 가능한 모바일콜센터를 오픈했다.

보이는ARS 서비스는 기존 음성ARS의 제한적 기능으로 상담사 연결을 요청해야했던 고객 불편 개선을 위해 도입됐다. 고객은 보이는ARS를 통해 상담사 대기고객현황부터 상담사 연결,보험계약대출, 보험료납입, 보험금지급, 증명서발행, 고객정보변경, 약관보기 등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NH농협생명 모바일창구 앱을 설치 후 최초 한번만 실행하면, 별도의 접속절차 없이 전화연결만으로 자동으로 보이는ARS 화면이 실행된다.

보이는ARS를 이용하면 듣고 누르는 음성ARS 대비 평균 40%정도 이용 시간 단축이 가능하다. 고객 이용 편의성은 높이고 통화 요금 절약 등 경제적인 고객 부담은 줄여준다. 기존 ARS는 계약별 증권번호를 입력해야만 거래가 가능하였다면, 보이는 ARS는 공인인증서, 지문인증 등의 강화된 본인 인증을 통해 증권번호를 몰라도 이용이 가능하다.

더욱이 모바일콜센터를 통해 고객은 상담원 음성통화, 채팅상담 등 본인 상황에 맞는 유연한 상담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과거 콜센터 상담 이력부터 Q&A 등을 확인할 수 있으며, 설문 및 고객 제안 등 소통 창구로서의 기능도 제공된다.

NH농협생명 서기봉 사장은 “디지털 금융 시대로의 변화에 따라 모바일 기반의 고객 접점 서비스, 고객 편의성을 최대한 높인 서비스를 제공해드리려 많은 고민을 했다”며, “앞으로도 농협생명은 ‘고객사랑 1등 생명보험사’로서 고객이 행복한 보험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다짐을 전했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