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NH농협손보, 농가수입 보장 '작물 농업수입보장보험' 판매

이은정

webmaster@

기사입력 : 2016-11-04 04:23

양파, 포도 농업수입 보장

△NH농협손해보험이 '작물 농업수입보장보험'을 판매한다.

[한국금융신문 이은정 기자] NH농협손해보험이 농작물 수확량 감소와 가격하락에 따라 농가수입을 보장하는 보험상품을 판매한다.

NH농협손해보험(대표 이윤배)는 3일 농림축산식품부와 이달부터 양파·포도에 대한 '농업수입보장보험'을 판매한다고 밝혔다.

이 보험은 자연재해로 인한 농작물의 수확량 감소는 물론 시장가격 하락에 따른 농가의 수입 감소를 보상한다.

‘양파’는 전남 함평군·무안군, 전북 익산시, 경남 창녕군·합천군 등 5개 시·군 지역에서 이달 25일까지 가입할 수 있다. ‘포도’는 경북 상주시·영주시·영천시, 경기 화성시, 충북 영동군 등 5개 시·군 지역에서 이달 7일부터 내달 2일까지 가입할 수 있다.

농업수입보장보험은 보험료의 50%를 정부가, 약 30%는 지방자치단체가 지원한다. 농가는 20% 정도만 부담하면 된다. 해당 지역농협에서 상담 및 가입이 가능하다.

NH손보 관계자는 "지난해 ‘양파’ 농업수입보장보험을 가입한 전체 298농가 중 142농가(약 47.7%)가 415백만원(농가당 평균 292천원)의 보험금을 지급받았다"고 말했다.



이은정 기자 lejj@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