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현대증권, ‘로보어드바이저’ 기반 랩 서비스 출시

김지은

webmaster@

기사입력 : 2016-02-26 11:06

[한국금융신문 김지은 기자] 현대증권은 알고리즘 ·빅데이터 분석에 기반한 자산운용서비스인 '현대 able 로보랩'을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현대 able 로보랩은 빅데이터 및 머신러닝을 통해 개별종목 추천 및 최적의 투자비중을 산출하여 고객성향에 맞는 운용전략을 제공하는 자동화된 자산관리 서비스로 자동 운용을 위해 일임형 랩을 통해 서비스한다.

이를 위해 국내 유수의 로보어드바이저 자문사인 쿼터백 투자자문 및 밸류시스템 투자자문과 자문계약을 맺고 금일부터 현대증권 전국 영업점을 통해 상품을 출시한다.

해당 서비스는 영업점 방문을 통해 가입이 가능한 ‘어드바이저 지원형(Advisor-assisted) 로보어드바이저’로 현대증권 PB의 추가상담을 통해 위험성향을 진단하고 맞춤형 자산운용을 해주는 형태이다.

이번에 출시되는 현대 able 로보랩은 총 10종으로 국내 ETF를 통해 자산배분 포트폴리오를 운용하는 쿼터백 국내 베타 5종과 국내주식 및 채권ETF 자산배분을 통해 운용되는 밸류시스템 아이로보 알파 5종이고, 최저가입금액은 쿼터백 베타 500만원, 아이로보 알파 1,000만원이며, 수수료는 연 1.2%로 동일하다.

김재봉 스마트사업본부장은 "현대 able 로보랩은 퀀트 및 머신러닝 기법을 통해 고객의 투자성향 및 투자목적에 맞게 자동으로 운용되는 서비스로써 시스템 및 과학적인 접근을 통해 투자의 일관성을 유지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며 "향후 지속적으로 다양한 알고리즘 기반의 자산운용 서비스를 순차적으로 오픈할 계획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현대증권은 온라인상에서 모든 서비스가 가능한 완전 자동화(Fully Automated) 방식의 로보어드바이저 개발을 진행 중이다.



김지은 기자 bridge@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