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예탁결제원, 현대페인트 위조주권 발견

원충희

webmaster@

기사입력 : 2015-12-31 09:15

[한국금융신문 원충희 기자] 한국예탁결제원(사장 유재훈)은 30일 오후, 주권 보유자와 주식의 진위여부를 파악하는 과정에서 ‘현대페인트’ 위조주권 1만주권 30매(총 30만주, 29일 종가기준 4억원 상당)를 발견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발견된 위조주권은 주권발행정보와 주권의 일련번호 등이 일치되지 않았고 육안 및 위·변조 감식기에서 감별한 결과 형광도안 및 은서(무궁화 도안)가 확인되지 않으며 통일규격유가증권의 지질과도 상이했다.

예탁결제원 관계자는 “일반투자자는 위?변조 여부를 판단하기 쉽지 않아 투자자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며 “증권실물을 보유한 투자자들은 예탁결제원의 증권정보포탈(세이브로?www.SEIBro.or.kr), ARS(02-783-4949)를 통해서 증권의 분실, 도난 등 사고신고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원충희 기자 w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