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캠코 SNS 소통강화, 온라인 대변인 운영

관리자

webmaster@

기사입력 : 2012-02-07 10:21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 사장 장영철)가 변화된 미디어 환경에 맞춰 유익한 정보를 국민에게 쉽고 빠르게 전달하기 위해 온라인 대변인 제도를 운영한다.

캠코에서 운영하고 있는 SNS인 페이스북, 캠코앱, 블로그, 모바일 홈페이지 등을 통해 국민과의 직접 소통 역할을 맡게 된 첫 온라인 대변인은 캠코 SNS를 총괄기획하고 사내방송인 `캠코TV`의 PD를 맡고 있는 홍보실 이정윤 과장이 맡았다.

대표적인 정보전달 방식인 보도자료를 소셜네트워크에 적합하게 핵심내용 중심으로 압축해 ‘100자 뉴스’로 제공하고, 캠코 관련 소식이나 행사를 국민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는 ‘동영상 콘텐츠’로 제작해서 제공한다. 또한 주요 정책소개나 CEO 메세지 등에 대해서 대변인이 간략하게 배경이나 의의를 기술하고 국민들에게 설명할 예정이다.

캠코 장영철 사장은 “작년 한해동안 ‘스마일캠코, 스마트 캠코’라는 슬로건을 걸고 SNS를 통해 국민과 적극적인 소통을 위해 노력해왔다”면서 “온라인 대변인을 통해 공사 소식을 보다 알기쉽고 발빠르게 전달해 국민들과의 소통에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캠코는 2009년 블로그를 개설하고, 작년에는 스마트폰용 앱을 운영하는 등 SNS를 통한 소통을 강화해 왔다. 작년 말 오픈한 페이스북 “캠코러브”는 개통 4개월만에 1,600명이 친구로 등록해 캠코의 대표 SNS로 자리잡고 있다.



관리자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