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국거래소, 16일 국내 최초 ‘리츠인프라·우선주 혼합지수’ 발표

홍승빈 기자

hsbrobin@

기사입력 : 2019-12-09 15:03

▲자료=한국거래소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한국거래소가 부동산 및 사회간접시설(인프라) 투자회사와 코스피 우선주로 구성된 ‘리츠인프라·우선주 혼합지수를 오는 16일부터 발표한다고 9일 밝혔다.

리츠인프라·우선주 혼합지수는 시장의 다양한 투자전략 수요에 부응하고자 최근 시장의 관심이 높은 상장 리츠를 포함하는 거래소 최초의 리츠형 지수이다.

이 혼합지수는 배당률이 높은 리츠, 인프라 종목과 배당투자 및 시장흐름 추종에 적합한 우선주를 혼합하여 총 12종목으로 구성됐다.

종목선정 시 시총규모 1000억원 이상, 일평균거래대금 1억원 이상 등 시총규모가 크고 유동성이 높은 종목으로 지수를 구성해 상품성 및 투자 편의성을 제고했다. 또 리츠의 성과를 잘 반영하도록 지수를 리츠인프라그룹과 우선주그룹으로 나누어 지수내 편입 비중을 각각 70%, 30%로 조정했다.

거래소 관계자는 “리츠인프라·우선주 혼합지수를 활용한 상장지수상품(ETP)을 통해 리츠종목의 분산투자를 도모하고 최근 시장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배당형 테마투자 수요를 충족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