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2019 국감]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 "대우건설 남북경협 등 외부요인 개선되면 가치 상승 기대"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19-10-14 18:18

향후 대비 공동 제고 노력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이 14일 국회에서 열린 국정감사에서 답변하고 있다./사진=국회 의사중계시스템 갈무리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이 "대우건설은 남북경협 등 외부요인이 개선되면 현재보다 가치가 높아질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14일 국회에서 열린 산업은행 국정감사에서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은 유의동 의원이 대우건설 적정 가격이 어느정도라고 생각하느냐라는 질문에 이같이 밝혔다.

유의동 의원은 "대우건설 주식 평가를 보니 1조3600억원 매각했는데 상장법상 주식평가법에 따른 것인가"라고 질문하자 이동걸 회장은 "그렇다"고 답했다.

이동걸 회장은 "현재 시작가치는 국내 건설업이 많이 축소, 위축된 상황"이라며 "앞으로 남북경협 등 외부요인 개선되면 가치가 훨씬 높아질 것으로 생각하며 그 때 대비해 제고 노력을 같이 하고 있다"고 밝혔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