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삶에 노하우를 더하다' 카카오페이지, 제1회 L.I.F.E 실용도서 공모전 개최

오승혁 기자

osh0407@

기사입력 : 2019-06-17 11:11

어학, 교육, 자기계발, 취미 등 각종 실용서 대상

●카카오페이지 제1회 L.I.F.E 실용도서 공모전 홍보 포스터/사진=오승혁 기자(자료 편집)

[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
카카오페이지는 ‘제 1회 L.I.F.E 실용도서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삶에 노하우를 더하다를 컨셉으로 열리는 이번 공모전은 연재 및 종이책 출간에 적합한 실용분야 원고로서 노하우와 전문지식, 경험이 가미된 비문학작품을 모집한다.

상세 장르는 L(Language/Education) 어학, 교육, I(Improvement/Job, Skill) 자기계발, 직무/기술, F(Family/Hobby) 가정, 취미, E(Economy/Business/Investment) 경제, 경영, 재테크 등 4개 분야이다.

접수는 17일부터 8월 4일까지로 신인, 기성작가 모두 지원 가능하다.

단, 상업적 목적으로 발표되었거나 출판사에 가계약된 작품은 지원이 불가하다.

심사는 작품의 독창성 및 완성도, 상품성, 흥미 등을 종합적으로 반영할 예정이다.

1차 심사는 6월17일부터 8월4일, 2차 심사는 8월19일부터 9월30일까지 진행되고 10월10일 카카오페이지 앱 내 공지 및 개별 연락으로 당선작을 발표한다.

총 창작지원금은 4000만 원 상당의 규모다. 대상 작품(각 장르당, 총 4편)에 500만 원, 금상(각 장르당, 총 4편)에 각각 300만 원, 우수상(각 장르당, 총 4편)에 각 200만 원을 지급한다.

또한, 모든 수상작은 기다리면 무료 등 참신한 비즈니스모델을 통해 급성장 중이며 월 600만명 이상이 찾는 카카오페이지에서 연재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 받는다.

카카오페이지 측은 “이번 공모전은 기존 웹툰과 웹소설 등에서 신인 작가 발굴에 앞장서온 카카오페이지가 실용도서 분야에서도 창작자들을 적극 지원하는 데에 의미가 있다”며 “실용적인 지식 및 노하우를 지니고 있는 능력자 분들의 많은 지원을 바란다”고 밝혔다.

오승혁 기자 osh04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