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최종구 "'인터넷은행 때문 가계대출 증가', 동의하기 어렵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8-08-21 12:48

국회 정무위 전체회의

최종구 금융위원장 / 자료사진= 금융위원회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21일 인터넷전문은행이 가계대출 증가의 원인이라는 지적을 "동의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최종구 위원장은 이날 국회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인터넷은행은 영업구조상 가계대출 위주"라면서도 "인터넷은행이 전체 가계대출에 차지하는 비중 자체가 미미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특히 최종구 위원장은 "2금융권 가계대출이 줄어든 것은 기존 고금리 대출에서 인터넷은행이 상당 부분 흡수했다고 보고 있다"며 "인터넷은행 대출이 가계대출 증가에 기여했다고 보는 시각은 지나치다"고 강조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