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수협, 특별우대금리 상품 시판

관리자

webmaster@

기사입력 : 2000-03-13 13:13

시가평가 예정대로 7월 실시

이용근(李容根) 금융감독위원장은 13일 오는 7월로 예정된 채권시가평가 실시를 위해 투신사들이 모든 문제들을 6월말까지 정리해 주도록 당부하고 시가평가가 정착되면 기존 투신사에도 뮤추얼펀드를 허용하겠다고 밝혔다.

이 금감위원장은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63빌딩 거버너스챔버에서 투신사 사장단과 조찬간담회를 갖는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 금감위원장은 채권시가평가 실시 계획이 당초 일정대로 진행되고 있으나 아직 문제점이 많이 남아 있다면서 투신사들에 이러한 문제를 오는 6월말까지 정리해달라고 당부했다.

그는 이어 시가평가가 정착되는 시기에 현재 투신운용회사와 자산운용회사에만 허용되고 있는 뮤추얼펀드를 기존 투신사에도 허용하는 문제를 적극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이 금감위원장은 투신사의 가장 큰 문제는 공신력 실추라면서 투자자들의 신뢰를 회복하기 위해서는 수익재산과 고유재산을 더욱 명확히 분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투신사들이 매력있는 상품을 개발하면 이탈된 자금이 다시 돌아올 것이므로 신상품 개발에 적극 나서야 하며 이 과정에서 정부도 적극 지원할 방침임을 밝혔다.

이 금감위원장은 이밖에 각 투신사들이 대우채 손실분담과 자산관리공사의 대우채 매입가격 정산, 대우채 손실분담후 자본확충 문제 등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촉구했다.



관리자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