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17일부터 은행 변동금리대출 중도상환수수료 인하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19-04-16 12:00

기존 대출에도 적용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17일부터 은행 변동금리대출 중도상환수수료가 인하된다.

은행연합회는 농협은행, 신한은행, 우리은행, 하나은행, 국민은행이 17일부터 변동금리대출 중도상환수수료가 인하되며, 각 은행들이 시스템 정비를 거쳐 변동금리대출 중도상환수수료를 신규 대출 뿐 아니라 기존 대출에도 적용할 예정이라고 16일 밝혔다.

구체적인 인하 수준은 각 은행이 개별적으로 결정하므로 거래 은행에 확인이 필요하다.

은행권은 지난 1월 발표된 중도상환수수료 개선방안 이행을 위해 변동금리대출에 대한 중도상환수수료 인하를 검토해왔다.

은행연합회는 이번 중도상환수수료 부과체계 정비로 중도 상환 시 금융소비자 비용 부담이 경감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