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서신평, 빅데이터·인공지능 자회사 SAI 설립

박찬이 기자

cypark@

기사입력 : 2017-11-23 17:01 최종수정 : 2017-11-24 08:52

23일 여의도 서울신용평가 신사옥에서 서울신용평가 김현수 대표(맨왼쪽)가 협약식 후 기념촬영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박찬이 기자]
서울신용평가가 빅데이터(big data)·인공지능(AI)을 활용한 신용평가 시스템을 구축해 제공할 자회사 SAI를 설립하는 협약식을 23일 서울신용평가 여의도 신사옥에서 열었다.

이번 협약에는 서울신용평가가 대주주로 참여하고 와이즈에프엔(재무DB업체), 윕스( IP 데이터베이스 및 기술평가사), SCI 평가정보(기업평가 DB 및 TCB)가 주주 및 업무협약사로 참하고 또 스마트포케스트(AI·재무모형 개발 회사)와 피데스어드바이스(재무모델 개발 회사) 가 기술협력사로 참여했다.

향후 SAI는 서신평의 신용평가(investor pay) 제도 하에서 등급을 선도하고 기술력이 강점인 중소기업의 자본시장내 평가인프라 구축에 주요 기반이 될 예정이다.

서울신용평가 김현수 대표는 “빅데이터와 AI를 접목한 시스템을 통해 금융기관 포트폴리오를 효율적으로 조정할수 있을 것"이라며 "상시 모니터링을 바탕으로 BBB 등급 이하 회사채등 회사채 발행시장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다”고 말했다.

SAI의 대표는 우리자산운용 퀀트운용본부장, 에프앤가이드 금융공학연구소장 등을 역임한 박상우 씨가 맡을 예정이다.

박찬이 기자 cypark@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