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국SC은행, 자금세탁방지 모범 체계구축으로 대통령 표창 영예

문수희 기자

shmoon@

기사입력 : 2015-11-28 08:09

27일, 금융위원회 산하 금융정보분석원이 개최한 ‘제9회 자금세탁방지의 날 기념행사’에서 한국SC은행이 자금세탁방지업무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한국SC은행은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가 권고하는 위험기반접근법에 따른 위험평가 체계 및 효과적인 자금세탁방지 내부통제 체계를 구축하여 시행함으로써 국내 금융회사의 모범사례로 인정 받았다. 또한, 국내 자금세탁방지제도의 안정적인 정착과 발전을 주도하고 자금세탁방지 국제기구 등에 한국 자금세탁방지 제도의 발전상을 제시하는 등 국가 신인도 제고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 받았다.

박종복 한국SC은행장은 “국내외적으로 자금세탁방지의 중요성이 강조되는 시점에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게 되어 매우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한국 금융회사의 신인도 제고와 국가 경쟁력을 높이기 위하여 국내 금융시스템 발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국SC은행은 이번 대통령 표창 수상(정부 포상)으로 2010년 금융위원장 표창, 2012년 국무총리 표창에 이어 세 번이나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또한, 2010년 자금세탁방지의 날 표창이 시작된 이래, 은행권에서 대통령, 국무총리, 금융위원장 표창을 모두 받은 것은 한국SC은행이 처음이다.

KDB생명보험과 삼성화재보험은 국무총리 표창, 우리은행과 교보생명 직원 등 30명은 금융위원장 표창을 받았다. 정부는 금융정보분석원 설립일(11월 28일)을 자금세탁방지의 날로 지정해 매년 기념식을 열고 있다



문수희 기자 shmoo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