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신한생명 ‘3大건강종신보험’ 출시

원충희

webmaster@

기사입력 : 2013-02-17 17:45

신한생명(대표 권점주)은 지난 14일, 한국인의 주요 3대 질병을 평생 보장하는 종신형 건강보험 ‘(무)신한3大건강종신보험’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 상품은 주요 3대 질병(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 진단시 최대 1억원의 사망보험금을 최고 100%까지 선지급 받아 치료비와 생활비로 활용할 수 있다. 3대 질병 진단을 받지 않더라도 불의의 사고로 피보험자가 사망하면 사망보험금으로 자녀교육비, 생활비 등에 활용할 수 있다.

이와 함께 3대 질병 진단 또는 장애지급율 50%이상의 장애를 입으면 보험료납입이 면제되고, 만 15~60세였던 종신보험 등 보장성보험의 가입연령을 65세까지 확대했다.

또 다양한 특약가입을 통해 소액암에 대한 종신보장은 물론 질병 혹은 재해로 인한 입원 및 수술과 재해골절, 화상, 치매, 실손 보장 등도 받을 수 있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이 상품은 기존 CI보험의 보장기능을 한층 더 강화해 고액치료비가 들어가는 질병의 진단금을 먼저 받아서 치료비등으로 활용할 수 있고, 평생보장 받을 수 있는 상품이다”고 말했다.



원충희 기자 w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