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1분기 지방 주택구매력지수(HAI) 12년 이래 최대치 기록…저금리 기조 여파

장호성 기자

hs6776@

기사입력 : 2020-07-08 21:02

대출 통한 주택 구입 수월… 신규 분양 단지 실수요 몰릴 듯

속초 롯데캐슬 인더스카이 야경투시도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올해 1분기, 지방의 주택구매력지수(HAI)가 지난 2012년 이래 역대 최대치(아파트 기준, 이하 동일)를 기록했다. 주택가격에 대한 불확실성이 해소되고, 주택구매여력과 구매의사가 동반 상승한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지방의 주택구매여력을 나타내는 주택구매력지수(HAI)는 291.9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 2012년 1분기 이래 가장 높은 수치이며, 종전 최고치인 15년 1분기의 기록(282.5)을 경신한 수치다. 또 전년 4분기(273.5)보다 18.4가 오르며, 그동안 지방 주택구매력지수 가운데서도 역대 최대 격차를 보였다.

또 1분기 8개도의 주택구매력지수도 393.3을 나타내면서, 2012년 이래 최대치를 보였다. 종전 최고치인 19년 3분기(364.5)는 물론 전년 4분기(321)보다 높았다.

반면 올해 1분기 전국과 서울, 수도권, 5대광역시 각각의 주택구매력지수는 전년 4분기 대비 일제히 하락했다. 1분기 전국의 주택구매력지수는 166.4로 전년 4분기 대비 13이 감소했다. 서울은 24.2가 감소한 68.5를 기록했고, 수도권은 19.4 감소한 114.2를, 5대광역시는 5.5감소했다.

주택구매력지수는 중간 정도의 소득을 가진 가구가 금융기관의 대출을 받아 중간 정도의 주택을 구매한다고 가정할 때 현재의 소득으로 대출원리금 상환에 필요한 금액을 부담할 수 있는 능력을 의미한다. 주택구매력지수가 100보다 클수록 중간 정도의 소득을 가진 가구가 중간가격의 주택을 큰 무리 없이 구입할 수 있다는 것을 나타낸다.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 관계자는 “서울, 수도권, 광역시 보다 지방의 주택구매력지수가 높게 나타난 데는 금리의 지속적인 하락으로 인한 주택구입 부담이 적기 때문이다”며 “특히 서울, 수도권 등 지역을 중심으로 아파트 가격 상승을 억제해 집값을 잡겠다는 정부의 잇따른 정책에 지방 부동산 시장이 반사이익을 얻게 되는 영향까지 맞물리면서 주택구입 부담은 줄고, 구매력은 되려 높아지는 현상이 이어질 것이다”고 답했다.

정부가 실수요자들의 내 집 마련 기회를 확대하고 있지만, 서울과 수도권 등에서는 대출로 조달할 수 있는 자금에는 한계가 있기 때문에 결과적으로 주택구매력지수가 높은 지방을 중심으로 부동산 시장이 움직일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하반기 지방 분양시장에서는 ‘속초 롯데캐슬 인더스카이’, ‘e편한세상 밀양 나노밸리’, ‘김해 푸르지오 하이엔드’, ‘호반써밋 시그니처’ 등 신규 분양 아파트가 공급돼 많은 실수요자가 몰릴 것으로 보인다.

먼저 강원도 속초시에서는 롯데건설이 7월 동명동 436-1번지 일원에 짓는 ‘속초 롯데캐슬 인더스카이’를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2층~지상 29층, 8개 동, 전용면적 59~128㎡, 총 568세대로 공급되는 속초시의 첫번째 ‘롯데캐슬’ 브랜드 단지다.

동해 바다와 청초호, 영랑호, 설악산 등의 조망이 가능하며, 바다 조망을 만끽하며 운동하는 부대시설을 비롯해 실내골프클럽, 냉온탕과 건식사우나가 포함된 스파, 커뮤니티 건물 옥상의 스카이가든 등이 마련된다. 중앙초, 속초해랑중 등을 도보로 통학할 수 있으며 속초고, 속초여고 등과도 가깝다. 또 속초중앙시장(속초관광수산시장)과 설악로데오거리, 하나로마트, 속초시청, 강원도 속초의료원, 속초문화회관 등 편의시설의 이용도 쉽다.

경상남도 밀양시에서는 대림산업이 7월 내이동 133번지 일원에 짓는 ‘e편한세상 밀양 나노밸리’를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1층~지상 29층, 4개동 총 560세대 규모다. 단지 인근에 밀양시청, 한국농어촌공사 밀양지사, 창원지방법원 밀양지원, 창원지방검찰청 밀양지청 등 관공서가 밀집돼 있다. 인근의 밀양IC를 통해 대구, 부산으로의 이동도 자유롭다.

충청남도 당진시에서는 호반건설이 15일 수청동 수청2지구 RH-1블록에 짓는 ‘호반써밋 시그니처’의 1순위 청약을 받는다. 지하 2층~지상 최고 29층, 12개동, 총 1,084세대 규모다. 전용 84㎡ 단일면적에 3개 주택형으로 구성됐다. 단지 인근에는 현대제철, 석문국가산업단지, 아산국가산업단지, 서산오토밸리, 서산테크노밸리 등이 위치해 있다. 당진시청, 당진교육지원청 등 공공기관과 하나로마트, 롯데마트 등 편의시설 이용도 수월하다.

충청남도 천안시에서는 금호건설이 7월 동남구 청수동 225번지 일원에 짓는 ‘청수행정타운 금호어울림’을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2층~지상 최고 25층, 7개동, 전용면적 59~84㎡, 총 584세대 규모로 이중 267세대가 일반분양된다. 지하철 1호선 천안역과 KTX, SRT 정차역인 천안아산역과 가깝다. 반경 1km 내 초, 중, 고교가 위치해 있으며 청당호수공원 등 녹지시설도 인접해 있다.

충청남도 예산군에서는 대방건설이 8월 내포신도시 RM9블록에 짓는 ‘내포신도시 대방노블랜드’를 분양할 예정이다. 총 868세대 규모다. 단지 인근에 보성초, 덕산중, 덕산고 등 교육시설이 위치해 있다. 충청남도청과 충남지방경찰청 등 관공서를 비롯해 충남도서관, 충남스포츠센터 등 편의시설도 인접해 있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