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당진 토네이도, 도로+지붕 초토화 "자동차 휩쓸려 떨어져…폭탄 맞은 것 같아"

신지연

@

기사입력 : 2019-03-15 21:04 최종수정 : 2019-03-15 21:48

(사진: 인터넷커뮤니티)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국내서 토네이도가 발발했다.

15일 오후 4시 30분쯤 당진 모 제철소에 토네이도가 발발해 시설물들이 훼손, 도로에는 부러진 나무들과 잔해물들이 쏟아졌다.

당시 순간을 담은 30초 분량의 녹화본에선 주변 시설물이 훼손됨과 동시에 구조물들이 하늘 높이 치솟는 모습이 담겨있었다.

이를 찍은 촬영자는 "폭탄 맞은 것 같다"고 설명, 한 블로거는 "차가 날아갔다가 다시 내려왔다더라"라고 설명해 충격을 자아내고 있다.

현재까지 시설물피해만 파악되나 해당 지역에는 강한 바람이 불고 있어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신지연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