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유광열 수석부원장 "금리 인상 따른 금융권의 과도한 대출금리 인상 대처해야"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18-06-14 11:06

미국 금리 인상 관련 시장상황 점검회의 개최

유광열 금감원 수석부원장.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유광열 금융감독원 수석부원장은 "이번 금리 인상으로 한국, 미국 정책금리 역전폭이 0.25%포인트에서 0.5%포인트로 확대됐다"며 "과도한 대출금리 인상, 금융상품 불완전 판매 등 소비자 피해를 초래할 수 있는 불건전 영업행위를 엄정히 대처해야 한다"고 말했따.

유광열 수석부원장은 14일 오전10시 '시장상황 점검회의'를 개최하고 미 연준 정책금리 인상 결정 직후 금융시장 상황을 점검하고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유광열 수석부원장은 "아르헨티나 등 경제 펀더멘탈이 취약한 신흥국에서는 그동안 누적된 미 통화정책 정상화의 파급효과가 표출되고 있다"며 "가계부채, 외국인 자금유출입과 금융회사 외화유동성 등 주요 위험부문 영향을 점검하고 부정적 영향을 최소화 해야한다"고 당부했다.

외화유동성 상황도 점검한다.

14일 오후3시 오승원 부원장보 주재로 금감원은 5개 국내은행, 3개 외국계은행 부행장급과의 와화유동성상황 점검회의를 개최해 미국 금리인상에 따른 외화유동성과 차입여건 영향을 점검할 예정이다.

금감원은 은행의 엄격한 스트레스 테스트 실시와 비상자금 조달계획 재점검 등을 통해 외환건전성 관리 강화를 당부할 예정이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