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국투자증권, 글로벌 저변동성 펀드 단독 출시

구혜린 기자

hrgu@

기사입력 : 2017-02-02 10:29

세계 3대 운용사 SSGA와 협업

[한국금융신문 구혜린 기자] 한국투자증권(사장 유상호)이 세계 3대 운용사 SSGA(State Street Global Advisors)와 손잡고 ‘한국투자 SSGA 글로벌 저변동성 펀드(주식)’를 단독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최근 글로벌 투자 트렌드 중 하나는 저변동성 주식투자로, 이와 관련 상품의 자산규모가 2010년말 기준 한화 23조원에서 2016년 9월말 기준 272조원으로 5년 9개월만에 11배나 성장했다. 일반적으로 상승장에서는 고변동성 주식의 상승폭이 컸지만 단기에 그치는 경우가 많았고, 장기적으로는 적정 저변동성 주식의 성과가 양호해 저변동성 펀드가 시장 불확실성에 좋은 대안으로 주목 받고 있다.

‘한국투자 SSGA 글로벌 저변동성펀드(주식)’는 주가 변동성이 상대적으로 적은 주식에 투자하는 ‘저변동성(로우볼) 전략’으로 운용되며, 위탁 운용은 SSGA가, 국내 유동성 관리는 한국투자신탁운용이 담당한다. 또한, SSGA 자체 퀀트시스템을 활용해 펀드 변동성을 최소화 시키고, 지역별로는 북미, 유럽, 아시아 등에, 업종별로는 소비재, 유틸리티, 헬스케어, 통신, 금융업 등에 분산 투자할 계획이다.

문성필 상품전략본부장은 “이 상품은 정치, 경제 이벤트로 불확실성이 증가하고 있는 현재 상황에서 마켓 타이밍을 잡기 어려운 투자자에게 적합하다”며 “앞으로 우수한 글로벌 투자펀드를 국내 일반 투자자에게도 지속적으로 소개해 투자 선택의 폭을 넓히겠다”고 말했다.

SSGA(State Street Global Advisors)는 1978년 미국에서 설립 됐으며, 2016년 9월 기준 약 2,880조원 규모의 자산을 운용하는 세계 3대 글로벌 운용사이다. 국내에는 기관 서비스를 위해 2010년 SSGA 서울사무소를 설립했다.

비과세 해외주식 투자전용펀드인 ‘한국투자 SSGA글로벌 저변동성 펀드(주식)’는 3일부터 10일까지 모집된 자금으로 13일 설정되고, 이후 추가로 상시 가입이 가능하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한국투자증권 홈페이지 및 영업점, 고객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구혜린 기자 hrgu@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