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권혁수, '상의 탈의 권유 논란'…일 덮고자 감정에 호소 "알려지면 연예계 떠나야 해"

신지연

sjy@

기사입력 : 2019-11-04 00:19

(사진: 권혁수 SNS)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방송인 권혁수가 함께 온라인 방송을 진행한 유튜버에게 상의 탈의를 권유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최근 권혁수와 음식점에서 온라인 방송을 진행한 유튜버 구도쉘리는 당시 갑자기 상의를 탈의해 빈축을 샀다.

이러한 비난에 구도쉘리는 사전에 협의가 있었다고 해명했지만 권혁수 측은 이를 부정하고 상의 탈의는 협의하지 않은 돌발행동이라고 주장했다.

권혁수 측이 자신의 주장을 부정하자 구도쉘리는 3일 '국민일보'와의 인터뷰를 통해 사건 이후 권혁수와 나눈 대화를 밝히기도 했다.

해당 인터뷰에서 구도쉘리는 "권혁수 씨가 상의 탈의 자체는 문화 차이 때문에 몰랐다고 하면 문제 없다고 말했다"며 "반면에 자신은 연예인인데 조작했다는 말이 나오면 큰일난다고 설명했다"고 전했다.

이어 그녀는 "간단한 것은 괜찮지만 이번 조작은 알려지면 연예계를 떠나게 된다고 하더라"면서 "그래서 최대한 감싸줬지만 사과의 말도 없었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신지연 기자 sjy@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