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김광수 NH농협금융 회장, 태풍 링링 피해 지역 현장방문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19-09-10 17:06

충남 천안 과수농가 복구 지원

10일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왼쪽에서 세번째)이 충남 천안지역 태풍 피해 과수 농가를 방문하여 태풍 ‘링링’으로 인한 피해 상황을 듣고 있다./사진=농협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이 태풍 링링 피해 지역 현장에 방문했다.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은 10일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충남 천안지역 농가를 방문해 농업인들을 위로하고 피해 극복을 위해 최선의 지원을 하겠다고 10일 밝혔다.

김광수 회장은 농협금융그룹 임직원 봉사단 50여명과 함께 태풍 피해를 입은 과수 농가를 직접 찾아가 파손된 시설 정비, 낙과 줍기 및 선별 작업, 과수원 환경 정리 등 다양한 활동을 실시하고, 농업인들의 아픔을 함께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김광수 회장은 “추석 명절을 목전에 두고 태풍으로 인한 농작물 피해가 매우 큰 현 상황이 매우 안타깝다”며 “농협금융 전 계열사가 긴밀히 협조하여 태풍 피해가 조속히 수습되도록 최선을 다해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NH농협금융은 태풍 발생 즉시 재해 비상대책지원반을 운영하며 △태풍피해 복구를 위한 신규 자금지원 및 금리우대 △대출이자 및 할부상환금 납입유예 △농작물재해보험 보험금 조기 지급 등 소속 자회사를 통해 종합적인 금융지원 대책을 마련하고 피해 발생 농가에 대하여 신속한 지원을 실시했다.

NH농협금융은 은행, 생명, 손해보험, 증권 등 전 자회사와 함께 피해 복구를 위한 일손 돕기, 물품 지원 등 태풍피해 극복을 위한 지원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