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박항서의 베트남, "단 1승으로 여기까지"…조 1위 요르단 잡아내고 8강行

신지연

sjy@

기사입력 : 2019-01-21 04:02 최종수정 : 2019-01-21 04:49

(사진: JTBC3FOXSports)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베트남이 8강행에 올랐다.

베트남은 20일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서 개최된 <2019 AFC 아시안컵> 요르단 전에서 PK로 짜릿한 승을 거뒀다.

이날 베트남은 먼저 득점에 성공한 상대편에 굴하지 않고 푸엉이 동점골을 터트리며 뛰어난 경기력을 선보였다.

결국 PK까지 이어진 둘의 긴장감. 그러나 상대팀은 두 번의 실책으로 승리는 베트남에게 돌아갔다.

조 3위였지만 레바논보다 앞선 페어플레이 룰 덕분에 기적적으로 16강전을 치룬 것도 모자라 조 1위팀 잡아내자 축구팬들은 "박항서는 행운 그 자체다", "우리의 2002년 월드컵이 생각난다"라며 환호를 쏟아내고 있다.

신지연 기자 sjy@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