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2018 국감] 송희경 “에너지 블록체인, 도입방안 검토 필요”

김승한 기자

shkim@

기사입력 : 2018-10-12 14:28

△송희경 자유한국당 의원

[한국금융신문 김승한 기자]
최근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인 블록체인 기술이 에너지 산업과 적용되며 에너지 패러다임의 전환이 주목받고 있지만 국내 에너지 블록체인 관련 연구는 미비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송희경 의원(자유한국당)이 과학기술정책연구원로부터 제출받은 ‘에너지 블록체인 도입방안 연구보고서’에 따르면, 국내 에너지 블록체인 관련 정부 R&D 과제는 단 2건에 불과한 것으로 드러났다. 대다수의 블록체인 연구는 IT와 금융 분야에 집중돼 있다.

뿐만 아니라, 현행 ‘전기사업법’에서는 개인·건물 간 전력 거래를 제한하고 있어 에너지 블록체인 기반의 P2P 전력거래 서비스를 국내에 도입하는데 어려운 상황이다.

이에 송희경 의원은 “해외에서는 에너지 P2P 직거래 시스템, 에너지 절약 보상 시스템 등 에너지 분야에 블록체인을 활발히 활용 중”이라며 “정부는 제도개선과 연구 확대를 통해 에너지 블록체인 도입 방안을 검토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에너지 패러다임의 전환은 단순히 석탄, 석유 등의 고갈성 에너지로부터의 탈피가 아니라, 에너지의 생산과 판매를 포함하는 프로세스 전 과정의 대변혁을 의미한다.

특히 에너지 거래분야에 블록체인을 이용하면 기존의 전력회사 외에도 일반 개인도 에너지를 생산·판매를 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어 에너지 프로슈머가 확대 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블록체인에서 모아진 에너지 데이터로 에너지 수요가 예측이 가능해발전소를 필요한 만큼 건설하고 맞춤형 발전설비 설치가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

김승한 기자 shki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N카드뉴스

더보기

FN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