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BNK신용정보, 경남 창원시에 경남지사 설립

관리자

webmaster@

기사입력 : 2016-06-29 09:28

[한국금융신문 부산=박민현 기자] BNK금융그룹(회장 성세환)의 계열사인 BNK신용정보가 경남 창원에서 ‘BNK신용정보 경남지사’를 설립했다.

BNK신용정보는 28일 경남은행 창원영업부 2층에서 ‘경남지사 설립’ 개소식을 가졌다. BNK신용정보는 2003년 설립된 채권추심 및 신용조사 업무를 수행하고 있는 전문신용관리 회사이다.

BNK신용정보 경남지사는 지사장 1명(지사장:변섭 BNK신용정보 전무)을 포함, 총 15명의 직원들이 근무하게 되며 경남지역에서 각종 신용조사 업무와 채권추심 및 신용관리 컨설턴트의 역할을 해 나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BNK금융그룹 계열사인 경남은행과 관련 업무제휴를 통해 계열사간 업무 시너지도 높여 나갈 예정이다.

개소식에서 BNK신용정보 성명환 대표는 “경남지사 설립으로 앞으로 부산과 경남을 거점으로 그룹의 경영 슬로건인 ‘행복한 금융’을 적극 실천해 나가는 우량 신용정보회사로 거듭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관리자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