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부산은행 '사랑방 정기예금' 재출시

관리자

webmaster@

기사입력 : 2016-06-07 13:55

[한국금융신문 부산=박민현 기자] BNK금융그룹(회장 성세환) 부산은행이 지난해 12월말 출시해 조기 한도 소진으로 판매가 중단된 ‘사랑방 정기예금’을 리모델링하여 7일 재출시 했다.

‘사랑방 정기예금’은 부산은행이 계좌이동제 시행에 따라 주거래 고객에게 추가 우대이율을 지급하는 예금상품이다.

최초 3000억원 한도로 판매되어 2개월 만에 완판 되었고, 이후 2000억원을 증액하여 판매했지만 1개월 만에 한도가 모두 소진되어 판매가 중단되었던 상품이다.

‘사랑방 정기예금’은 1년제 거치식 상품으로 최소 100만원부터 최대 5000만원까지 개인 및 개인사업자 누구나 가입이 가능하다.

기본이율 1.4%에 거래실적에 따라 △반가운 손님 △백년 손님 △정겨운 손님 △고마운 손님으로 구분, 최고 0.25% 까지 추가 우대이율을 지급한다.

부산은행에서 예금·적금을 최초로 가입하는 ‘반가운 손님’과 오랜 기간 거래중인 ‘백년 손님’에게는 각 0.1%의 이율을 추가로 지급한다. 부산은행 비씨카드 사용액 또는 수시 입출금 통장 평균잔액 실적이 우수한 ‘정겨운 손님’과 급여·아파트관리비·공과금 자동이체, ISA 계좌 등 부수거래 실적인 있는 ‘고마운 손님에게도 각 0.05%의 추가 이율을 지급한다.

이 예금을 인터넷·스마트뱅킹으로 신규 할 경우에도 0.05% 우대이율을 추가로 제공한다.

부산은행 마케팅부 노준섭 부장은 “큰 사랑을 받었던 사랑방 정기예금을 이전보다 더욱 다양한 우대이율을 적용해 새롭게 재출시했다”고 전했다.



관리자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