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롯데마트, 대형마트 최초 전기스쿠터 ‘야디Z3’ 판매

신미진 기자

mjshin@

기사입력 : 2018-08-03 11:40

전기스쿠터 야디Z3. 롯데마트 제공

[한국금융신문 신미진 기자]
롯데마트는 ‘토이저러스 온라인몰’에서 전기스쿠터 ‘야디 Z3’를 판매한다고 3일 밝혔다.

야디 Z3은 전세계 전기스쿠터 판매 1위 모델로, 현재 60여개국 이상에서 판매되고 있다. 국내에서는 전기 스쿠터 전문 업체인 한중모터스가 독점 공급한다.

1회 충전으로 12km 가량을 달릴 수 있으며, 최고 시속 60~70㎞/h로 운행할 수 있다. 파나소닉에서 인증 받은 리튬-이온 배터리를 사용해 일반 전기 충전소 뿐 아니라 일반 가정에서도 220v 어댑터를 통해 3시간 30분이면 완충이 가능하다.

야디 Z3은 경주용 에어 서스펜션을 장착해 주행 안정성을 높였다. 또 사용자 스마트폰에 전용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면 차량 시동 및 잠금 기능과 배터리 관리 시스템, 실시간 위치 등까지 확인이 가능하다.

롯데마트 토이저러스 온라인몰에서 20만원의 계약금을 결제한 뒤 한중모터스 해피콜을 통해 정부보조금 관련 안내와 필요 서류 설명 진행 후 잔금을 내면 최대 2달이내 배송이 이뤄진다. 판매가는 350만원(세금 별도)이다.

김경근 롯데마트 토이프렌즈팀 MD는 “활용도가 높은 전기 스쿠터를 시작으로 다양한 종류의 퍼스널 스마트 모빌리티 라인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마트는 이달 중 서울, 대구, 부산지역의 롯데마트 5개점을 선정해 ‘스마트 모빌리티 편집숍’을 오픈하고 소비자들이 야디Z3을 포함한 다양한 스마트 모빌리티를 체험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신미진 기자 mjsh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