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CJ프레시웨이, 1분기 영업익 106억원…전년 比 237.1%↑ [2022 1Q 실적]

나선혜 기자

hisunny20@

기사입력 : 2022-05-11 17:36

당기순이익 흑자 전환, 매출도 5643억원 기록
핵심 사업 중심 안정적 사업 포트폴리오 운영 결과

CJ프레시웨이가 11일 2022년 1분기 매출은 564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3%, 영업이익은 106억원으로 237.1% 증가했다고 공시했다. 당기 순이익은 56억원으로 흑자 전환했다고 밝혔다./사진제공=CJ프레시웨이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나선혜 기자]
CJ프레시웨이 (대표이사 정성필)이 당기순이익 흑자 전환했다.

CJ프레시웨이가 11일 2022년 1분기 매출은 564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3%, 영업이익은 106억원으로 237.1% 증가했다고 공시했다. 당기 순이익은 56억원으로 흑자 전환했다고 밝혔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외식 경기 회복에 대한 선제적 상품 물량 확보, 핵심 사업 중심의 안정적 사업 포트폴리오 운영이 주효했다"고 말했다.

CJ프레시웨이 실적/사진제공=CJ프레시웨이 1분기 경영실적 보고서 갈무리

이미지 확대보기


식자재 유통 매출은 434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5% 증가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로 외식 시장이 활기를 띄자 식자재 수요가 늘어났으며 키즈 및 실버 식자재 전문 브랜드인 '아이누리'와 '헬씨누리'가 성장을 견인했다.

단체급식 사업 부문은 전년 동기 대비 12.3% 증가한 1122억원을 기록했다. 특히 1분기는 계절적 요인, 영업일 수 부족으로 전통적인 비수기임에도 불구하고 산업체·오피스와 레저·컨세션 부문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7% 성장했다.

제조사업 부문 매출은 176억원으로 전년 대비 2.8% 감소했으나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2억원 증가한 16억원을 기록했다. 가정간편식 시장 성장으로 자회사인 소스 전문 기업 송림푸드와 농산물 전처리 기업 제이팜스가 안정적 수익을 창출했다.

정성필 CJ프레시웨이 대표이사는 "지난해 핵심사업 중심으로 체질 개선에 속도를 높인 결과 좋은 실적으로 이어졌다"며 "하반기에도 기존 사업 성장은 물론 '푸드 비즈니스 파트너'로서 새로운 사업 기회를 발굴하고 초격차 역량을 확보할 것"이라고 전했다.

나선혜 기자 hisunny20@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